추천 나눔로또 파워볼 하는법 파워사다리 분석법 신흥강자 | 엔트리파워볼 가족방 @ eos파워볼 중계화면
엔트리파워볼 조작

추천 나눔로또 파워볼 하는법 파워사다리 분석법 신흥강자

추천 나눔로또 파워볼 하는법 파워사다리 분석법 신흥강자

파워볼 전용 놀이터 최근 우리 사회는 점점 더 고령화되고 노인 1인 가구 수도 많이 증가했다. 파워볼 안전사이트 2019년 기준 대한민국 1인 가구 가운데 65세 이상 독거 파워볼 노인이 차지하는 비중은 25%로 150만 명에 이른다. 광주광역시 전체 인구가 145만이니 한 도시 인구보다 많은 수의 노인들이 홀로 살아가고 있는 것이다.

복권기금은 이러한 사회현상에 발맞추어 노인들의 건강과 안정적인 생활을 위해서 쓰이고 있으며, 2020년 경로식당 급식지원을 위해서는 31억 1천7백만 원이 사용된다.

광양YWCA 경로식당무료급식소는 복권기금을 지원받아 지역사회 기초생활수급자, 차상위계층의 60세 이상 저소득 어르신들에게 무료로 급식을 제공하고 있다. 주 6일 중식을 제공하고 연 3-4회 가족상담이나 법률상담을 지원하며 미용서비스나 노인학교도 함께 운영 중이다. 매일 150-170여명 정도의 노인들이 경로식당 무료중식 서비스를 이용한다.

특히 코로나 19로 사회적 거리두기가 계속되었던 기간에는 감염병에 취약한 노인들을 보호하기 위해 경로식당 운영이 중단됐다. 대신 대체식품을 구매해 1주일에 2회, 3식 분량의 꾸러미를 배분해 전달하며 안부를 살폈다. 광양YWCA의 2020년도 예산 총액은 복권기금을 포함해 2억 9천만 원이다.

광양YWCA 하삼순 간사는 ”선한 재분배를 실천하는 복권기금이 없었다면 양질의 무료급식 서비스 제공이 어려웠을 것“이라며 “경로식당사업과 저소득, 거동불편 어르신들을 위한 도시락 사업이 지속돼 복지 사각지대에 계신 어르신들에게 더 많은 혜택이 돌아가길 바란다”고 전했다.

경로식당 이용자 주영찬(가명) 씨는 “나라 전체가 코로나19로 힘든 상황에서도 복권기금 덕분에 굶지 않고 급식을 지원받고 있다”며 “자식들도 나를 챙기기 힘든 때에 따뜻한 한 끼 식사를 제공받으니 살아갈 힘을 얻어 고맙다”고 말했다.

경로식당 이용자 원대성(가명) 씨도 “병마와 싸울 힘을 경로식당무료급식소에서 받고 있다”며 “숨 쉬는 동안 늘 감사한 마음으로 열심히 살겠다”고 감사편지를 마무리했다.

동행복권 건전마케팅팀 김정은 팀장은 “복권판매를 통해 조성된 복권기금이 우리 사회 곳곳의 도움이 절실한 분들에게 전달돼 사용되고 있다”며 “복권을 구입하며 복권판매액의 약 42%가 경로식당사업을 비롯한 다양한 공익사업에 쓰인다”고 전했다.
-소액으로 복권을 구입해 온 것이 당첨으로 이어져

복권수탁사업자 ㈜동행복권은 연금복권720+ 8회 차 1, 2등 동시 당첨자 2명(인터넷 구입 1명, 복권판매점 구입 1명)이 나왔다고 30일 밝혔다.

복권수탁사업자 (주)동행복권(대표 조형섭, 김세중)은 지난해 7월 27일에 추첨한 제 869회차 로또복권 1등 미수령 당첨금 19억2천2백만 원과 2등 미수령 당첨금 5천7백만 원의 지급기한이 한 달여밖에 남지 않았다고 23일 밝혔다.

1등 당첨번호는 ‘2, 6, 20. 27, 37, 39’ 이며 로또복권을 구입한 장소는 전북 장수군 장천로에 위치한 복권판매점이다. 2등은 1등과 동일한 ‘2, 6, 20. 27, 37, 39’ 중 5개와 보너스 번호 ’4‘가 일치해야 한다. 복권 구입 장소는 전북 군산시 하나운로에 위치한 복권판매점이다.

로또복권 당첨금의 소멸 시효는 지급개시일로부터 1년이 되는 시점으로, 제 869회차 로또복권 당첨금의 지급 만료 기한은 올해 7월 28일까지다.

지급기한이 지난 당첨금은 복권 및 복권기금법에 따라 전액 복권기금으로 귀속돼 저소득층을 위한 주거안정지원사업, 장학사업, 문화재 보호사업 등 다양한 공익사업에 쓰인다.

동행복권 건전마케팅팀 김정은 팀장은 “복권을 구입하면 잘 보이는 곳에 보관하고 추첨 이후 당첨 여부를 확인하는 것이 중요하다“며 ”당첨번호를 확인하는 습관을 가지고 고액 뿐만 아니라 소액이라도 당첨되면 꼭 수령하길 바란다“고 전했다.

2020년 재학대 고위험가정의 가족기능강화를 위해 복권기금 61억 9천만원 지원
-안양시아동보호전문기관, 올해 복권기금 포함 1억 2천만원으로 홈케어플래너 활동 이어가

지난 4일 충남 천안에서 부모의 학대로 9살 아동이 세상을 떠났다. 아이는 여행용 가방에 가둬져 의식을 잃은 상태로 발견돼 병원으로 옮긴 지 이틀 만에 사망했다.

보건복지부에 따르면 최근 3년간 가정으로 복귀한 학대피해아동의 수는 3천139명에 이른다. 복권기금은 재학대 고위험가정의 가족기능강화를 위해 2017년부터 아동재학대 예방사업인 ‘홈케어플래너서포터즈’를 지원하고 있으며 올해 61억9천만 원이 사용된다.

홈케어플래너서포터즈는 아동학대 사례 중 재학대 발생 위험이 큰 가정을 대상으로 학대피해아동, 학대행위자, 가족구성원에게 직접대면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한다. 가정학대피해아동과 홈케어플래너를 1대1로 매칭해 사회복지 프로그램 및 심리치료 서비스를 제공하고 필요에 따라 의료비와 생필품, 교복 등을 지원하기도 한다.

현재 복권기금을 포함한 1억 2천만 원 규모의 예산으로 사업을 운영 중이며 45개 가정, 100여 명의 인원에게 서비스를 시행하고 있다. 피해 아동의 심리 및 정서 회복을 돕고 부모의 양육기술 교육과 상담서비스를 제공하며 영역별 전문 홈케어플래너가 주기적으로 가정을 방문해 개별 아동들의 안전과 건강도 확인하고 있다.

사회복지사 홈케어플래너는 학대행위자와 가족구성원(성인)을 대상으로 상담과 양육태도 개선교육을 시행하고 분노조절 프로그램도 진행한다. 피해아동이나 청소년에게는 감정코칭과 자기욕구 파악하기, 애니어그램으로 자기 분석하기, 권리 교육 등이 이뤄진다.

파워볼게임    :    파워볼전문.com